교토의 대나무 숲을 거닐며 초록 터널을 만끽하세요

교토의 가장 상징적인 명소 아라시야마 대나무 숲을 산책하며 인상적인 추억을 남겨보세요.

놓치지 마세요

  • 하나토로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겨울 조명 행사 구경하기
  • 밤에 언덕에서 내려오는 멧돼지가 들어오지 못하도록 설치한 정교한 울타리

오시는 길

숲은 JR 사가노선에 위치한 사가 아라시야마역에서 10분 거리입니다.

에메랄드 초록빛의 대나무 숲에 흠뻑 빠져보세요

교토 서쪽 사가노 마을에 자리한 아라시야마 대나무 숲을 통과하는 길은 짧지만 강렬한 경험을 선사합니다. 숲의 바닥을 비추는 빛이 너울대며 만드는 문양에는 마치 마법이 깃든 것 같습니다. 최대한 이곳을 만끽하려면 [덴류지 사원[(/spot/1131) 측문에서 숲으로 거닐어보세요.

숲 정상에 자리 잡은 오코치 산장도 방문해보시기 바랍니다. 웅장한 정원과 함께 교토에서 손꼽히는 전망을 선사하는 산장은 별궁 대신 방문하기 좋은 명소입니다. 방문하는 사람이 적은 편이라 대체로 한적합니다.

오코치 산장 입장료에는 별장의 찻집에서 즐기는 일본 과자와 따뜻한 말차 한 잔 가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정화와 사랑을 위한 사원

숲의 추가 구역은 근처 노노미야 신사까지 이어집니다. 노노미야 신사는 황녀가 일본에서 가장 중요한 신사으로 알려진 이세 진구에서 신관이 되기 전 자신을 정화하던 장소입니다.

노노미야 신사는 유카타를 입고 연애와 결혼을 빌러 온 젊은 여성들과 잠시 멈춰 탑승객에게 역사를 설명하면서 단련된 허벅지를 뽐내는 인력거 운전자로 붐비곤 합니다.

등불과 꽃의 길

12월에는 하나토로 또는 등불과 꽃의 길이 숲까지 이어지며 거리를 빛으로 가득 채웁니다. 아라시야마 전역에 설치된 몇천 개의 등불이 어두운 밤, 사원 및 신사와 더불어 마을 중심가와 강을 따라 이어진 5km의 길을 환하게 밝힙니다.

대나무 공예

란덴 사가역 쪽으로 걸어가면 대나무 공예품을 판매하는 다양한 상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역에는 교토의 중심가까지 태워주는 매력적인 트롤리 열차도 다닙니다.

아라시산대나무숲 근처

Arashiyama Bamboo Grove 자연
아라시산대나무숲 Kyoto-shi, Kyoto-fu
Tenryu-ji Temple 역사
덴류지사원 Kyoto-shi, Kyoto-fu
Jojakko-ji Temple 역사
조자쿠코지사원 Kyoto-shi, Kyoto-fu
hoshinoyaryokankyoto 고급 숙박
호시노야교토
suiranhotel 고급 숙박
스이란호텔교토
Nison-in Temple 역사
니손인사원 Kyoto-shi, Kyoto-fu
  • HOME
  • 아라시산대나무숲