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지진구신궁 明治神宮

Meiji-jingu Shrine Meiji-jingu Shrine
Meiji-jingu Shrine Meiji-jingu Shrine

도쿄의 최신 대중문화와 유구한 역사가 만나는 곳

도쿄 시내 한가운데에 있지만 싱그러운 녹음이 우거진 숲에 둘러싸인 대규모 신토 신사인 이곳은 근대 일본의 초대 천황과 황비인 메이지(1852~1912)와 쇼켄 부부에게 바친 공간입니다.

메이지진구는 도쿄를 여행할 때 첫 번째 목적지로 가장 먼저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시부야나 하라주쿠 같은 번화가를 돌아보면서 피곤해진 심신을 신사 첫 번째 문까지 이어지는 잘 다져진 조용한 길을 걸으며 차분히 달래는 일정이 단연 최고의 짝을 이루기 때문입니다.

놓치지 마세요

  • 이 지역의 옛 시절을 겪어낸 황족의 골동품과 유물 등을 전시한 메이지 진구의 호모쓰덴(보물전)
  • 숨겨진 “파워 스팟”인 전통식 안뜰
  • 4월 말부터 5월 초 사이에 신사에서 여는 봄 대축제

오시는 길

메이지진구는 하라주쿠역과 메이지진구마에역 옆에 있습니다.

JR을 이용하는 경우 야마노테선을 타고 하라주쿠역에서 내리세요. 지하철을 이용하는 경우 지요다 또는 후쿠토신선을 타고 메이지진구마에역에서 내리면 됩니다. 어느 쪽에서 출발하든 신사까지는 걸어서 10분 거리입니다.

간단한 정보

2020년은 도쿄 올림픽 개최 시기와 맞물려 신사 건립 100주년이 되는 해

메이지진구와 요요기 공원을 중심으로 조성된 숲에는 120,000여 그루의 나무가 있음

백 년에 가까운 역사

이 신사는 일본 최초의 근대 황제로 군림한 천황 메이지와 황비 쇼켄 부부를 기리는 의미로 1920년에 지어졌습니다.

메이지 천황은 도쿄라는 도시를 특징짓는 일련의 이데올로기를 일찌감치 지지한 인물로, 근대 일본을 혁신하여 좀 더 서구화된 사회로 나아가게 밀어붙이면서 세계 최고의 몇몇 강대국과 주도적으로 국제 관계를 체결하기도 했습니다. 도쿄 의 다른 많은 명소와 마찬가지로 이 신사 건물도 제2차 세계대전 당시 크게 망가졌지만, 국민적인 기금 모금을 통해 재건되었습니다.

시내를 벗어나 자연 속으로

하라주쿠역을 지나쳐 걷다 보면 신사 경내로 이어지는 구불구불한 통로를 따라 내려가는 숲속으로 들어가게 됩니다. 정문까지 가는 짧은 길에는 양옆으로 키 큰 나무가 늘어서 있어 바깥의 번화한 시내에서 들려오는 소리도, 정신없는 풍경도 차단해줍니다.

신사 경내가 시작된다는 것을 알려주는 도리이 밑을 지나면 세계에서 가장 붐비는 도시 중 하나인 도쿄 시내 한가운데에 서 있다는 사실을 믿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다양한 수종의 나무가 100,000여 그루 모여 이 고요한 숲을 이루고 있습니다. 이곳의 나무는 대부분 일본 열도 방방곡곡에서 기증한 것입니다.

신사 전통 의식에 참여

이 도심 속 푸른 숲 가운데에 메이지진구 본전이 있습니다. 도쿄 에 막 도착한 참이라면 이 신사부터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영어 표지판이 많아 신토의 전통 의식을 참가하는 데에도 큰 어려움이 없습니다. 예를 들어 본전에서 공물을 바치고 기원을 올리거나, 에마(바라는 것을 적는 나무판)에 소원을 적어 걸기도 하고, 보호 효과나 복을 비는 부적을 사는 등 보편적으로 신사에서 하는 일을 쉽게 해낼 수 있습니다.

본전을 지나가면 역사적으로 중요한 의미가 있는 다른 건물도 많으니 둘러보세요. 특히 경내 북쪽 끝에 있는 메이지 호모쓰덴을 추천합니다. 신사 자체가 문을 열고 1년 뒤에 개방한 호모쓰덴에는 천황 부부의 소지품을 비롯한 역사적인 유물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파워 스팟”

신사 경내 남쪽 끝에는 넓은 안뜰이 있습니다. 신사에서 이 부분을 간과하는 경우가 종종 있지만 사실 매우 중요한 부분입니다. 이곳의 꽃창포 정원에 천황 부부가 자주 방문했으며, 그래서 메이지진구를 이곳에 세운 것입니다.

정원 안에 들어가려면 입장료를 내야 하지만, 이곳은 경치 좋은 숲속 산책로와 전통식 꽃창포 화단, 고전적인 일본식 찻집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미로와 같은 곳입니다. 400년 전 이곳의 우물을 발견한 장군의 이름을 그대로 붙인 기요마사의 우물은 일종의 “파워 스팟”으로 여겨집니다. 이곳을 찾은 이들이 긍정적인 기운을 받아 원기를 회복할 수 있다는 뜻입니다.

축제와 이벤트의 중심지

도심에 있는 데다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메이지진구 신궁은 일 년 내내 다양한 축제가 열리는 곳입니다.

새해 첫날의 닛쿠사이가 그 시작으로, 그해의 복을 기원하러 오는 인파가 무려 300만 명에 달합니다. 12월 31일에는 연말 조야사이가 열리는데, 한 해의 마지막을 닫는 이 행사까지 신사에서는 항상 무슨 일인가 벌어지고 있어 쉴 틈이 없습니다.

4월 말에서 5월 초 사이에 도쿄를 찾게 된다면 꼭 이곳에 와서 봄 대축제를 함께 즐기세요. 의식에 쓰이는 음악과 춤을 보여주는 멋진 공연을 접할 수 있습니다. 축제가 없을 때도 메이지진구는 바쁩니다. 신토 전통혼례 방식의 예식이 있을 가능성이 크니 혹시 신랑신부 행렬을 볼 수 있을 가능성에 대비해 주변을 잘 살피세요.

또한 신사 주변을 둘러싼 요요기 공원에서도 다양한 축제와 음식 박람회, 공연 등이 일 년 내내 다양하게 열리니 미리 잘 알아보면 좋습니다.

메이지진구신궁 근처

Meiji-jingu Shrine 역사
메이지진구신궁 Tokyo-to
Yoyogi Park 자연
요요기공원 Tokyo-to
Kokuritsu Nogakudo -National Noh Theater 문화
국립능악당 Tokyo-to
NHK Studio Park 명소
Nhk 스튜디오파크 Tokyo-to
Harajuku & Omotesando & Aoyama Area 쇼핑
하라주쿠 Tokyo-to
명소
뉴욕바 Tokyo-to
  • 메이지진구신궁

Please Choose Your Language

Browse the JNTO site in one of multiple langu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