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Back

Use the

Planning a Trip to Japan?

Share your travel photos with us by hashtagging your images with #visitjapanjp

아메야요코초(아메요코) アメ横商店街

Ameya-yokocho Market Ameya-yokocho Market
Ameya-yokocho Market Ameya-yokocho Market

도쿄의 옛 암시장, 하지만 지금도 쇼핑의 천국

도쿄는 물가가 비싼 도시지만 아메요코에서는 거의 모든 상품을 저렴하게 살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대부분의 상점에서 흔히 보기 힘든 활발한 에누리 흥정이 오가므로 좋은 기회를 잡아보세요.

놓치지 마세요

  • 다타키우리 방식으로 장사하는 초콜릿 상점
  • 산처럼 쌓인 스포츠 용품들
  • 과일 꼬치

오시는 길

이 근방은 기차로 편리하게 오갈 수 있습니다.

아메요코는 JR 야마노테선, 게이힌토호쿠선, 긴자, 히비야, 오에도, 게이세이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는 편리한 위치에 있습니다.

 

 

동네 알아보기

아메요코 상점가는 아메요코 거리 서쪽의 JR 우에노역에서 시작해 500m 떨어진 오카치마치역을 잇는 고가 철로 아래에 상점들이 군집한 곳을 가리키며, 흔히 '아메요코'로 부릅니다.

간단히 아메요코로 불러주세요

도쿄 사람은 이곳을 공식 명칭으로 부르지 않습니다. 대부분 ‘아메요코'라고 줄여 부르곤 합니다.

아메요코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 큰 시장으로 떠올랐습니다. 처음에는 점령군 측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군부대에서 구해온 물건을 거래하는 암시장으로 출발했습니다. 왜 아메요코라는 이름으로 부르게 되었는지는 확실하지 않습니다.

이곳에는 여전히 사탕류를 파는 가게가 많습니다.

 

우에노역 근처의 교차로

 

다타키우리란?

아메요코에서 우에노 쪽에 초콜릿 가게가 있는데, 경매와 비슷한 특이한 방식으로 초콜릿을 팝니다. 다타키우리란 글자 그대로 ‘두들겨 판다'는 뜻입니다. 물건을 팔다 보면 막대기로 상자 같은 것을 두드려 칠 때가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그렇게 막대에 맞은 초콜릿 상자를 봉지에 담습니다. 봉지가 가득 찰 때까지 계속 물건을 넣습니다. 아무리 많이 담아도 한 봉지에 1,000엔에 판매합니다

 

 

 

 

밀고 당기는 가격 흥정

몇몇 상점은 정가보다 저렴하게 판매하기도 하며, 즉석에서 가격 흥정에 응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주로 스포츠 용품을 이런 식으로 판매하는데, 그렇다고 가품이 아니라 진품 브랜드 물건입니다. 다만 시즌 이월 상품일 가능성이 높을 뿐입니다. 큰 폭의 할인 혜택임은 분명합니다.

과일 매점을 찾아보세요

이곳에는 과일을 꼬치에 꽂아 파는 매점이 많습니다. 멜론, 딸기, 파인애플이 가장 흔하지만 잘 익은 제철 과일이면 무엇이든 접할 수 있습니다.

이곳은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매우 가득한 곳입니다. 친구를 만나러 갈 생각이라면 게, 연어알 등 여러 가지 해산물을 선물로 사가면 항상 환영받습니다. 아니면 마쓰타케(송이) 버섯도 좋은 선물입니다. 이와 같은 식품류는 다른 매장들보다 아메요코에서 항상 저렴하게 판매합니다.

 

최신 정보와 다를 수 있으니 공식 웹사이트를 필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현재 보고 계신 페이지의 정보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추천 콘텐츠

Ameya-yokocho Market
우에노
Asakusa Sanja Matsuri
도쿄 시내 쇼핑 탐험
  • 아메야요코초(아메요코)

Please Choose Your Language

Browse the JNTO site in one of multiple langu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