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지 영화에서 본 듯한 풍경

아오모리현과 아키타현의 경계에 있는 도와다호 에서 흘러나온 오이라세강은 오이라세 협곡만큼이나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합니다. 강과 협곡을 따라 하이킹이나 바이킹을 즐기다 보면 화가와 시인이 수 세기에 걸쳐 이곳에서 영감을 받은 이유를 알 수 있습니다.

이 지역은 무성한 수풀과 폭포, 울퉁불퉁한 기암으로 가득합니다. 폭포와 기암은 세월이 흐르면서 따로 이름까지 갖게 되었습니다.

놓치지 마세요

  • 깊은 인상을 남기는 조시 폭포
  • 데아이바시(만남의 다리) 건너기 체험
  • 오이라세 협곡의 불타는 듯한 단풍

오시는 길

오이라세강 은 아오모리 또는 하치노헤역에서 JR 버스를 타고 편리하게 갈 수 있습니다.

각 역에서 도와다호로 가는 버스를 타세요. 그리고 야케야마에서 하차하세요. 버스 정류장에서 오이라세강의 등산로 입구까지 쉽게 걸어갈 수 있습니다.

축복받은 14km의 길을 거닐어보세요

강을 경험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강둑을 따라 걷거나 자전거를 타는 것입니다. 강둑을 따라 걸으면 주변 풍경 속 작은 아름다움까지도 만끽할 수 있습니다. 전체 길을 걷는 데 5시간이 소요되며 그림을 그리거나 사진 촬영, 시를 구상하는 경우 더 걸리기도 합니다.

자전거로 둘러보는 방법을 선택했다면 야케야마에서 자전거를 빌려 편도 구간을 달린 후 경로 끝에 있는 네노쿠치에서 반납할 수 있습니다.

길을 따라가다 보면 소류(용 두 마리), 도모시라가(평생의 인연), 시라키누(흰 비단)처럼 멋진 이름이 붙은 폭포를 만나게 됩니다.

산책과 함께 하는 명상과 산림욕

어떤 사람들은 이곳을 걷는 경험이 마치 명상과도 같다고 말합니다.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너도밤나무, 일본 떡갈나무, 단풍나무, 흰 삼나무가 옆에서 함께 숨을 쉽니다. '숲 테라피'의 개념은 마법과도 같은 상호 작용에 초점을 둡니다.

10월 후반이 되면 아름다운 단풍이 숨이 멎을 듯한 장관을 선사합니다. 눈 내리는 겨울에는 폭포 일부가 얼지만 강물은 계속해서 흐릅니다. 봄과 여름 동안에는 녹음이 무성하게 우거집니다.

여러 가지 이름

오이라세강은 가이드북에서 여러 가지 이름으로 불립니다. 번역이나 강조하는 부분의 차이 때문에 발생하는 일입니다. 어디를 보는지에 따라 오이라세 협곡, 오이라세강, 오이라세산 개울과 같은 이름을 볼 수 있습니다. 모두가 같은 전원적인 풍경을 일컫는 명칭입니다.

등산을 마치면 보이는 정경

야케야마에서 시작한 등산로는 네노쿠치의 도와다호에서 끝납니다. 좀 더 모험을 즐기고 싶다면 네노쿠치에서 호수 낚시나 관광 크루즈 등의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습니다. 아니면 모든 액티비티를 끝낸 후 레스토랑이나 카페에서 오이라세의 유명 수제 맥주를 맛보는 것도 좋습니다.

키워드

오이라세강 근처

Oirase Mountain Stream 자연
오이라세강 Aomori-ken
Hasshoku center 먹거리 & 마실 거리
핫쇼쿠센터 Hachinohe-shi, Aomori-ken
축제 & 행사
하치노헤엔부리축제 Hachinohe-shi, Aomori-ken
Sanriku Fukko National Park 자연
리쿠추해안국립공원(아오모리) Hachinohe-shi, Aomori-ken
Towada Art Center 아트 & 디자인
도와다대미술관 Towada-shi, Aomori-ken
Tomb of Jesus Christ 역사
그리스도묘 Sannohe-gun, Aomori-ken

Please Choose Your Language

Browse the JNTO site in one of multiple langu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