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스키타케요이 うすき竹宵

Usuki-Takeyoi tikuraku& Sen'nen-Akari Usuki-Takeyoi tikuraku& Sen'nen-Akari
Usuki-Takeyoi tikuraku& Sen'nen-Akari Usuki-Takeyoi tikuraku& Sen'nen-Akari

오이타의 명물인 대나무가 주인공인 세 가지 지역 축제

오이타현 은 일본산 왕 대나무인 ‘마다케'의 산지로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생산량을 자랑합니다. 이 자랑스러운 특성을 기리기 위해 수많은 지역 축제에서 대나무를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합니다.

11월에 이 지방을 여행한다면 우스키시 의 우스키 타케요이, 다케타시 의 다케타 지쿠라쿠, 그리고 히타시 의 센넨아카리 등 세 가지 대표적인 지역 행사를 추천합니다.

놓치지 마세요

  • 지역 장인들이 대나무를 깎고 잘라 만든 예술 작품
  • 좁은 거리를 환히 밝히는 대나무 등불
  • 저녁 무렵 강물에 비치는 대나무 등불의 불빛

교통 안내

오이타역은 여러 행사의 주요 허브 역할을 합니다. 오이타역은 규다이, 호히 및 닛포 본선 등 여러 노선이 통과하여 규슈 대부분 지방에 편리하게 오갈 수 있습니다.

우스키 타케요이의 경우 오이타역에서 우스키역까지 JR 닛포본선 특급열차를 타면 38분이 걸립니다. 다케타 다케토우루 지쿠라쿠의 경우, 오이타역에서 JR 호히선을 타고 약 80분간 달려 분고타케타역에서 내리면 됩니다. 센넨아카리의 경우, 오이타역에서 규다이선을 타고 히타역에서 내리세요.

한냐 공주를 기리는 행사, 우스키 타케요이

11월 첫째 주에는 이 축제에 참가하는 이들이 대나무 등불에 불을 밝혀 한냐 공주의 넋이 부모님을 찾아가도록 안내합니다.

대나무로 등불과 예술 작품을 만드는 것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며, 이 작업은 8월에 산에서 대나무를 베어 오는 것부터 시작합니다.

이 지역 학교, 사업체와 지방자치단체 정부 등 각종 지역 단체와 조직에서 협동하여 등불과 예술 작품을 만들어냅니다.

성에서 열리는 축제, 다케타 다케토우루 지쿠라쿠

11월 중순에 사흘간 열리는 이 축제는 다케타 시내 성하 마을에 2만 개의 대나무 등불을 밝힙니다. 해 질 녘쯤 등불에 불을 밝히는데, 이 순간에 특히 선명하고 아름다운 색상이 살아나니 절대 놓치지 마세요.

등불의 강 센넨아카리

이 행사에서는 마메다를 통과하며 흐르는 가게쓰강 주변으로 3만 개의 대나무 등불에 불을 밝힙니다. 축제 중에 11월에 마메다에서 열리는 다양한 콘서트와 행사도 확인하세요.



* 현재 보고 계신 페이지의 정보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우스키타케요이 근처

Usuki-Takeyoi tikuraku& Sen'nen-Akari 축제 & 행사
1. 우스키타케요이
Ruins of Ususki Castle at Usuki Park & Daimonyagura 역사
2. 우스키성공원
Usuki Sekibutsu 역사
3. 우스키
역사
4. 우스키무사거리
명소
5. 훈도킨간장공장
Usuki Sekibutsu 명소
6. 우스키 세키부츠 석불

Please Choose Your Language

Browse the JNTO site in one of multiple langu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