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시마(군함도) 端島(軍艦島)

Gunkanjima Gunkanjima
Gunkanjima Gunkanjima

바다 한복판, 한때 석탄 산업이 번성했던 유령 도시

본토의 나가사키 에서 약 14.5km 떨어진 곳에 자리 잡은 하시마는 흔히 군칸지마(군함도)라고도 불리며, 행정 구역상 나가사키에 속하는 505개의 무인도 중에서 가장 유명한 섬입니다. 군함을 닮은 모양 때문에 군함도라는 별명이 붙었는데, 이 기이한 섬과 한때 이곳에서 운영하던 탄광은 일본에서 가장 의외의 관광 명소 중 한 곳입니다.

놓치지 마세요

  • 버려진 유적지를 돌아보는 투어
  • 본토에서 보는 군칸지마 전망

오시는 길

군칸지마까지 가려면 하루에 몇 차례 진행하는 정식 투어 프로그램에 등록해야 합니다. 이런 투어는 나가사키 항구의 여러 지점에서 출발하며, 외국어로 소통 가능성 및 나이, 체력 제한 사항, 결제 방식 등이 각기 다릅니다.

섬까지 도착하는 데 편도로 약 30분이 걸립니다. 기상 상황이나 다른 조건이 맞지 않아 투어가 취소될 때도 있습니다. 주말이나 공휴일에는 사전 예약을 적극 권장합니다.

간단한 정보

군칸지마는 유령 섬이라고도 알려진 곳

섬 크기는 길이 480m, 너비 150m에 불과

전성기에는 지구상에서 가장 인구밀도가 높은 곳이었을 정도

한때는 군칸지마에 병원 한 곳, 학교 두 곳, 상점은 물론 사찰과 신사까지 있었던 전력

산업 발달의 상징

제2차 세계대전에 이르기까지 몇 년간 일본의 근대화를 이끈 주역으로서, 흔한 ‘무일푼에서 성장'한 이야기가 아니라 역행한 사연을 지닌 군칸지마는 일본사를 엿볼 수 있는 진정한 개성 있는 장소입니다. 미쓰비시에서 개발하여 전국적인 석탄 채굴업의 중심지가 된 군칸지마는 전성기 시절 인구가 무려 5,259명에 육박했습니다. 그러나 에너지 수요가 변하면서 1974년을 전후해 순식간에 버림받게 되었고, 탄광은 폐쇄되었습니다.

몇 년간 섬은 아무런 조치 없이 비바람에 노출된 채 방치되어 급속한 산업화의 암울한 상징으로 남게 되었습니다.

새 시대의 개벽

군칸지마는 2009년부터 관광객에게 다시 개방하기 시작하면서 디스토피아적인 관광 산업으로 흥미를 유발하는 곳이 되었습니다. 뒤이어 2015년에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기도 했습니다. 비바람을 맞아 낡은 유적지와 쇠락해가는 황폐한 건물을 가까이서 보면 이 섬이 한때는 산업이 번성하여 활발한 공동체를 이루었다는 사실을 믿기 힘들 정도입니다.

섬 투어에 참가하지 않기로 했다면 날씨가 맑은 날 나가사키 남쪽 끝에서 보이는 군칸지마 전망을 보는 코스를 추천합니다. 눈을 가늘게 뜨고 자세히 보면 버려진 건물이 보이고, 깨진 창 사이로 빛이 스며드는 모습까지 볼 수 있습니다.

유의사항

군칸지마는 혼자서 방문할 수는 없습니다. 섬 자체가 구조적으로 불안정하기 때문에 방문객은 누구나 단체 투어에 참가하는 형태로 방문해야 합니다.

악천후로 인해 투어가 취소될 수 있습니다. 태풍이 잦은 시기나 장마철, 겨울철에는 여행을 계획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건강상의 이유로 출입이 거부될 수 있습니다.

섬까지 가는 배와 섬 지형은 휠체어로 이동하기에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구체적인 이용 약관은 투어 운영 업체에 따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투어에 참가하려면 안전 동의서에 서명해야 합니다.

하시마(군함도) 근처

Gunkanjima 역사
하시마(군함도) Nagasaki-shi, Nagasaki-ken
Mount Inasayama 자연
이나사산 Nagasaki-shi, Nagasaki-ken
GLOVER GARDEN 명소
구라바엔 Nagasaki-shi, Nagasaki-ken
O-ura Tenshu-do Cathedral 역사
오우라천주당 Nagasaki-shi, Nagasaki-ken
Yamate Area 문화
야마테 Nagasaki-shi, Nagasaki-ken
Inasayama Park 자연
이나사야마공원 Nagasaki-shi, Nagasaki-ken
  • 하시마(군함도)

Please Choose Your Language

Browse the JNTO site in one of multiple languages